현재 섹션 : 음악/창작

3도음(3rd)에 대하여

우선 지난번 글을 다시 한번 정리하고 넘어가죠.

3화음(Triad)에서 가장 중요한 음(Note)은 루트(Root)이구요, 그 다음에 중요한 음은 이 루트에서 '완전5도'의 음정을 갖는 5도음(5th)이라고 했습니다. 다시 말해서, 루트와 5도음은 화음의 두 기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별한 경우가 아니라면 5도음은 루트에 대하여 완전5도 음정입니다.

여기서 특별한 경우란... '증화음(Augmented Chord)', '감화음(Diminished Chord)'을 말합니다. 간략히 설명해 드리자면, 증화음은 5도음를 반음 올려서 '증5도'로 만들어준 것이고, 감화음은 5도음를 반음 내려서 '감5도'로 만들어준 것입니다. 코드 이름은 증화음을 'Caug', 감화음을 'Cdim' 이런 식으로 표기합니다. 이 코드들은 코드 진행과 함께 살펴봐야 하기 때문에, 오늘은 이 정도로만 하겠습니다. [☞ 자세한 내용은 감화음(dim) & 증화음(aug) 참조]

이런 특별한 경우가 아니라면 5도음은 무조건 '완전5도'임을 기억하세요. 코드 이름에 'aug(+5)', 'dim(-5)'와 같은 기호가 없는 이상 완전5도입니다!!

1. 3도음 - 화음의 분위기를 만드는 열쇠

3화음에서 '두 기둥'에 대하여 알아봤으니, 이제 나머지 하나를 알아보겠습니다. 그것은 바로 '3도음(3rd)'입니다. (너무 당연하죠..^^) 그런데 두 기둥이 붙박이와 같다면, 이 세번째 멤버는 옵션과 같습니다. 그 선택의 폭은 '장3도(Major 3rd)'와 '단3도(minor 3rd)' 두 가지입니다.

'장3도'라고 하면 '도~미' 즉 '2온음(=4프렛)'의 간격을 둔 음정이고, '단3도'는 이 장3도에서 반음이 좁혀진 음정, 즉 '1온음 1반음(=3프렛)' 간격을 갖는 음정입니다. 그런데 '완전5도'는 간격이 얼마나 되죠? '3온음 1반음(=7프렛)'이지요..

재미난 것은 루트와 5도음 사이가 '7프렛'으로 고정되어 있기 때문에 3도음의 위치에 따라 화음을 이루는 세 음간의 음정 순서가 뒤바뀌게 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다시 말해서, 메이저 코드의 경우는 '장3도, 단3도'의 순서이고, 마이너 코드의 경우는 '단3도, 장3도'의 순서입니다.

C Major Chord
C[루트] -(장3도)- E[3도음] -(단3도)- G[5도음]
C minor Chord
C[루트] -(단3도)- Eb[3도음] -(장3도)- G[5도음]

이런.. 너무 후딱 처리를 해 버렸네요. 암튼 다 아시는 내용이고,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내용이니까 이렇게 해도 되겠죠? ^^
정말 신기한 것은 단지 두 음정의 순서를 바꾸었을 뿐인데, 분위기가 완전히 달라진다는 것입니다. 음악이란 게 참 오묘합니다~

2. 코드의 이름 - 'M' or 'm'

초등학교에부터 배웠던 '나란한 조'라는 걸 기억하십니까? '도'부터 시작하는 음계를 '장조', '라'부터 시작하는 음계를 '단조'라고 하지요. 그리고 이 두가지를 서로 나란한 조라고 하지요. 다장조의 나란한 조는 가단조... 앗, 조(Key) 나오면 바로 음계(Scale) 나올 것이고, 그럼 골치 아파지는데.. ^^

우선 여기에서는 코드 이름으로 3도음의 음정을 알아내는 방법에 대해서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마이너 코드 이름에는 루트 다음에 '마이너(minor)'라고 붙이지만, 메이저 코드 이름에는 '메이저(Major)'라고 붙이지 않습니다. 마이너(minor)는 소문자 'm', 메이저(Major)는 대문자 'M'으로 표기하는데, 코드 이름에 붙는 메이저 표기 'M'은 3도음의 음정과는 전혀 상관이 없고 7도음(7th)의 음정을 나타내는 것입니다. 따라서 코드 이름으로 3도음의 음정을 알아내는 건 아주 단순합니다. 코드 이름에 소문자 'm'이 붙어 있으면 3도음은 '단3도'이고, 소문자 'm'이 없으면 '장3도'입니다. 다시 말해서, 코드 이름 중 3도음과 상관있는 키워드는 소문자 'm' 뿐입니다!!

예를 들어, 'C'라고 되어있는 코드는 루트가 'C'이고 5도음은 'G(완전5도)', 그리고 소문자 'm'이 없으니까 3도음은 'E(장3도)'...
'Cm'라고 되어있으면, 루트는 'C'이고 5도음은 마찬가지로 'G(완전5도)', 그리고 'm'이라는 마이너 기호가 있으므로 3도음은 'Eb(단3도)'...

그런데, 분명히 코드 이름에도 대문자 'M'이 쓰이는 걸 보셨다구요? 다시 말씀 드리지만, 'M'은 3도음과는 무관하고 7도음과 상관있는 것입니다. 다음에 다시 자세하게 얘기하겠습니다만, 이왕 말이 나온김에 한가지만 예를 들어보고 넘어가죠.

예를 들어, 'AmM7'라는 코드가 있다고 합시다(진짜 있는 건데 없는 것처럼 말하고 있네~ ^^). 당연히 루트는 'A', 5도음은 'E(완전5도)', 그리고 소문자 'm'이 있으므로 3도음은 'C(단3도)'... 그럼 대문자 'M'는? 바로 'M7', 즉 7도음이 '장7도'인 'G#'라는 것을 가리키는 것입니다(참고로, 4화음에서 대문자 'M'이 없으면 7도음은 '단7도'입니다).
그럼 'AM7'은? 루트는 'A', 5도음은 'E(완전5도), 3도음은 소문자 'm'이 없으니까 '장3도'인 'C#', 마지막으로 7도음은 대문자 'M'이 있으니까 '장7도'인 'G#'...
위의 두 코드는 소문자 'm'이 있고, 없고의 차이니까, 결국 3도음만 'C'냐 'C#'냐의 차이가 되는 것입니다.

요약하면, 코드 이름에서 3도음의 음정을 나타내는 것은 소문자 'm', 7도음의 음정을 나타내는 것은 대문자 'M'입니다. 5도음은 특별한 표시가 없으면 무조건 '완전5도'이고, 보통 '+', '-' 붙여서 '+5', '-5' 이런 식으로 음정의 변화를 나타내 줍니다.

이그 벌써 7도음의 비밀까지 말해버렸네요. 다음에는 표현의 폭을 넓혀주는 '4화음'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4화음의 기본은 역시 7도음이겠지요..

-** 무엇보다도 '메이저 코드'와 '마이너 코드'는 듣고서 구별할 수 있어야겠지요? ^^

Copyright © 나쥬니 (www.nazuni.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