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섹션 : 신앙/성경

1997년 어느 날, 묵상한 말씀을 컴퓨터에 저장하기 시작했다. (그 이전 기록들은 나중에 정리한 것이다.) 그 자료들은 '아 참, 그 말씀 힘 되네!'라는 제목으로 파일에 넣어 후배들에게 선물하곤 했다.

성경을 매일 읽는 것도 쉽지 않았지만, 매일 컴퓨터 앞에 앉아 묵상한 말씀을 입력하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니었다. 결국 이 작업으로 인하여 성경을 일독하는 계기가 되었고, 성경 뿐만 아니라 하나님과 더욱 가까워지게 되었다. 그래서 그 시간들, 그리고 이 자료들은 아직도 내게 힘이 된다. 아 참, 그 말씀 힘 되네!

민수기 33:55-56

너희가 만일 그 땅 거민을 너희 앞에서 몰아내지 아니하면 너희의 남겨 둔 자가 너희의 눈에 가시와 너희의 옆구리에 찌르는 것이 되어 너희 거하는 땅에서 너희를 괴롭게 할 것이요 나는 그들에게 행하기로 생각한 것을 너희에게 행하리라

1997년 10월 22일 묵상말씀